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박휘순 결혼 발표,예비신부는“ 제가 데려간다”며 재치 발휘

기사승인 2020.09.22  18:17:37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박휘순과 예비신부,사진@박휘순인스타그램
개그맨 박휘순(43)이 오는 11월 일반인 여자친구와 결혼한다.
 
[박진아 기자=푸른한국닷컴] 박휘순은 22일 공식 입장문을 통해 “그 어떤 때 보다 힘든 시기에 제 옆을 묵묵히 지키며 함께 해 준 그녀. 이제는 제가 그녀를 평생 지키고 싶다”며 결혼을 알렸다.
 
이어 예비신부에 대해 “건강하며 밝은 에너지가 넘치는 친구”라며 “1년이라는 시간 동안 그 친구로 인해 저의 삶과 생활도 많이 바뀌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박휘순과 예비신부는 지난해 일로 처음 만나, 차츰 호감을 느끼며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1년여의 열애 끝에 양가 인사를 마치고 결혼을 약속했다. 나이차이가 많이나 신부측해서 반대를 하기도 한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박휘순 예비신부의 결혼 소감문,사진@박휘순인스타그램
이날 박휘순의 예비신부는 박휘순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그동안 개그맨 박휘순은 ‘연애는 할 수 있을까?’, ‘결혼은 언제쯤 할까?’ ‘어떤 여자가 데려갈까?’ 궁금하기도 하고 걱정도 되시지 않았느냐. 이제 그 걱정은 좀 덜어내셔도 될 것 같다. 제가 데려간다”며 재치있게 결혼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겉보기와 달리 굉장히 따뜻하고, 배려 깊고, 저를 생각해주는 모습에 결혼을 결심하게 되었다”며 “이 남자 앞니 빠지는 날엔 제가 자일리톨 끼워주려고 한다”는 말로 애정을 드러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진아 pja@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