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42
default_setNet1_2

이낙연 경선 승복,“당무위 결정 존중한다"

기사승인 2021.10.13  20:39:26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서원일 기자=푸른한국닷컴] 이낙연 전 대표는 13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대통령 후보 사퇴자 득표의 처리 문제는 과제를 남겼지만, 그에 대한 당무위 결정은 존중한다"며 "대통령 후보 경선 결과를 수용한다"고 밝혔다.
 
이 전 대표는 "경선에서 승리한 이 후보께 축하드린다"며 "이 후보가 당의 단합과 대선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해 주리라 믿는다"고 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이 직면한 어려움을 타개하고 국민의 신임을 얻어 정권을 재창출하기 위해 제가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인지 숙고하고, 작은 힘이나마 보태겠다"고 했다.
 
그는 또 "서로를 배려하고 존중해주기 바란다. 동지 그 누구에 대해서도 모멸하거나 배척해선 안 된다"면서 "그래선 승리할 수 없다. 그 점을 몹시 걱정한다"며 당 내부갈등에 우려를 나타냈다.
 
앞서 더불어민주당은 13일 오후 국회에서 당무위원회를 열고 이 전 대표 측이 제기한 '경선 무효표 원상복구' 요청을 논의했으나 수용하지 않는 것으로 최종 결정했다.
 
고용진 수석대변인은 "당무위는 지금까지 중앙당 선거관리위원회와 최고위원회가 해당 당규에 대해 결정한 것을 추인했다"고 말했다.

이어 "해당 당규 해석에 논란의 여지가 없도록 개정하는 것을 의결했으며, 향후 전당대회에서 통과시킬 특별당규이기 때문에 전당대회준비위원회에서 처리할 것"이라며 "결선투표 도입으로 논란이 발생한 것인데, 향후 논란 소지가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서원일 swil@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