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42
default_setNet1_2
ad43

윤석열 대통령, 대구 서문시장 방문해 "역사·문화 복합공간으로 육성할 것"

기사승인 2023.04.01  21:05:48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1일 대구 서문시장에서 열린 '서문시장 100주년 기념식'에 걸어서 입장하며 대구시민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023.4.1 사진@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1일 오후 김건희 여사와 함께 대구 서문시장 100주년 맞이 기념식에 참석했다.
 
[서원일 기자=푸른한국닷컴] 윤 대통령은 이날 축사에서 “정부의 할 일은 국민을 잘살게 하는 것”이라며 “부당한 지대 추구에 혈안이 된 기득권 세력이 아니라 열심히 땀 흘리는 국민 여러분께서 잘살아야 한다”고 밝혔다고 대통령실이 알렸다.
 
윤 대통령은 이어 “그러기 위해서는 우리 사회에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 체제, 법치가 제대로 작동해야 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또 “대구 시민의 땀과 눈물이 담긴 역사의 현장인 서문시장에 이러한 우리의 헌법정신이 그대로 살아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왜 정치를 시작했고, 왜 대통령이 됐는지, 누구를 위해서, 무엇을 위해서 일해야 하는지 가슴 벅차게 느낀다”며 “‘다시 대한민국, 새로운 국민의 나라’를 만들기 위해 발이 닳도록 뛰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서문시장이 복합 문화공간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정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했다.
 
이날 대통령실은 서면브리핑을 통해 윤 대통령 부부는 서문시장 초입에서부터 환영 나온 서문시장 상인들, 대구시민들과 일일이 인사하고 악수하며 행사장으로 이동했으며 환영 인파가 워낙 많아 인사에만 약 30분 정도 걸리기도 했다고 밝혔다.
 
서문시장 상인들은 100주년 기념 인터뷰 영상에서 올해 1월 김건희 여사가 서문시장을 방문했을 때 100주년 행사에 다시 오겠다는 재방문 약속을 지켜준 것에 대해 감사 인사를 전했다.
 
윤 대통령 부부는 서문시장 100주년 기념 특별사진전을 관람했으며, 홍준표 대구시장 등 2천여명이 함께한 서문시장 응원 퍼포먼스에도 참여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서원일 swil@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