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42
default_setNet1_2

4·7 재보선 투표율(오후1시 현재),서울 40.6%·부산 35.5%·서초 44.6%

기사승인 2021.04.07  13:40:17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서원일 기자=푸른한국닷컴] 7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4·7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투표 당일인 이날 오후 1시 현재 투표율은 서울 40.6%, 부산 35.5%로 나타났다.
 
오후1시부터 지난 2∼3일 실시된 사전투표분(투표율 20.54%)이 거소(우편을 통한) 투표 등과 함께 투표율에 합산됐다.
 
서울에서는 서초구가 44.6%로 가장 높았고 송파구(42.7%), 종로구(42.3%), 강남구·양천구(각 42.2%)가 뒤를 이었다.
 
가장 낮은 지역은 금천구(36%) 중랑구(37.5%) 관악구(37.8%) 강북구(38.2%) 강서구(39.1%) 순이다.
 
2018년 6·13 지방선거 당시 같은 시각 기준 투표율은 서울 41.3%, 부산 41.0%로 현재 서울이 0.7%포인트, 부산은 5.5%포인트 낮은 수준이다.
 
2018년 지방선거 전국 투표율(최종 60.2%)은 43.5%였고, 지난해 21대 총선 전국 투표율(최종 66.2%)은 49.7%였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서원일 swil@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