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42
default_setNet1_2

SM 법적대응,극성 사생팬들 군 복무중인 연예인들 복무장소 출퇴근 따라다니기도

기사승인 2021.07.16  22:51:55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SM엔터테인먼트 로고
SM엔터테인먼트가 사생에 대한 법적대응을 예고했다,
 
[박진아 기자=푸른한국닷컴] 16일 SM엔터테인먼트는 "소속 아티스트에게 심각한 수준의 사생활 침해 및 명예훼손 등 불법행위가 계속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온라인상 아티스트에 대한 악의적인 비방, 악성 루머 등을 게시 유포하여 아티스트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모욕하는 행위 등에 대해 형사고소를 진행하고 있으며 '사생'의 과도한 사생활 침해행위 역시 더 이상 묵과하지 않고 엄중히 대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사생)택시”를 이용해 장기간에 걸쳐 계속 아티스트를 따라다니거나 군 복무 중인 아티스트의 복무장소 출퇴근을 따라다니는 행위, 거주지를 알아내어 실내 또는 주차장 등에 침입 "등을 적시했다.

또한 "발신인을 알 수 없는 방법으로 일방적으로 택배 물품을 보내는 등 '사생'의 무분별한 스토킹 행위로 인해, 아티스트는 물론 그 가족, 지인, 이웃 등 주변 사람들까지 정신적∙물질적으로 심각한 피해를 입고 있다”라고 언급했다.
 
아울러 “이미 CCTV 및 차량 블랙박스 영상, 사진/동영상 촬영물, 통신기록, 우편물, e-mail 등 관련 증거자료를 상당수 확보하고 있고, 앞으로도 관련 증거들을 계속 확보해 나갈 것이다”라고 경고했다.
 
SM엔터테인먼트는 “이를 근거로 형사고소는 물론 정신적, 재산적 손해배상을 청구하는 등 민형사상 가능한 모든 법적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최근 제정된 스토킹 범죄 처벌 등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징역형으로 형사 처벌도 받을 수 있다”라고 강조했다.
 
사생은 연예인의 일거수일투족을 따라다니며 사생활을 침해하는 극성 팬을 말한다. 사생활의 사(私), 생(生)과 팬(Fan)을 합쳐 만들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진아 pja@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