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42
default_setNet1_2
ad43

대한축구협회, 클린스만 감독에게 경질 통보

기사승인 2024.02.16  14:40:36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위르겐 클린스만(60·독일) 한국 축구 대표팀 감독이 부임 1년만에 경질됐다.
 
[박영우 기자=푸른한국닷컴] 대한축구협회는 16일 오후 정몽규(62) 대한축구협회 회장의 기자회견에 앞서 클린스만 감독에게 경질을 통보했다고 밝혔다.
 
앞선 15일 대표팀 자문 기구인 전력강화위원회에서 클린스만 감독의 경질을 건의하면서 소집된 이날 임원 회의에는 정몽규 회장을 비롯해 김정배 상근부회장, 최영일 부회장, 정해성 대회위원장, 이임생 기술발전위원장, 이윤남 윤리위원장, 김태영 사회공헌위원장, 황보관 기술본부장, 김진항 대회운영본부장, 전한진 경영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축구협회는 작년 2월 27일 카타르 월드컵을 끝으로 계약 기간이 끝난 파울루 벤투 감독 후임으로 클린스만을 대표팀 사령탑에 선임했다. 부임 당시부터 팬들은 클린스만에 대해 의구심을 품었다.
 
클린스만 감독이 이끌어 온 축구 대표팀은 지난달 중순부터 카타르에서 열린 아시안컵에서 64년 만의 우승에 도전했으나 이달 7일 요르단과의 준결승전에서 0-2로 져 탈락한 뒤 후폭풍을 겪고 있다.
 
손흥민(토트넘) 등을 앞세워 '역대급 전력'이라는 평가에도 시원한 경기력을 보여주지 못한 대표팀이 준결승전에서 '유효슈팅 0개'의 졸전 끝에 지면서 팬들의 비판이 커졌고, 귀국한 클린스만 감독이 이틀 만에 거주지인 미국으로 떠난 것도 공분을 키웠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영우 dugsum@nate.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