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해군 평택함, “세 번째 임무를 명(命) 받았습니다”

기사승인 2020.02.20  22:49:04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해군 평택함
퇴역한 수상함구조함 평택함, 평택시 무상 대여로 해양안전체험관 새 임무 수행 준비

[고성혁 군사전문기자] 20일 해군은 퇴역함정인 평택함(ATS-27)을 평택시에 무상대여 형식으로 인도했다. 평택함은 평택에서 해양안전체험관으로 단장 후 새로운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이날 평택함은 예인선에 의해 진해항을 출항하여 목포로 이동한다. 목포 대불조선소에서 정비 후 평택으로 이동해 해양안전체험관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평택함은 1972년부터 25년간 미 해군에서 ‘뷰포트(Beaufort)함’이라는 이름으로 임무를 수행하고 1996년 퇴역했다. 1997년 대한민국 해군에 인수된 이후 2016년 12월 31일 퇴역 할 때까지 20여 년간 함정과 선박을 구조하고 예인했으며, 수로 내 수상ㆍ수중 장애물 제거 등의 임무를 수행했다.
 
특히 2007년 태안 기름 유출 방재작전, 2010년 천안함 구조 및 인양작전, 2014년 세월호 실종자 구조 및 탐색작전에 투입되었으며, 연평도 해역에서 폐그물 150톤을 수거하는 등 해양정화에도 기여했다.
 
이제 평택에서 세 번째 임무를 수행하게 될 평택함은 평택시 신국제여객터미널 배후부지에 지상 거치되어 국민들의 해양안전 체험을 위한 공간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고성혁 sdkoh4061@naver.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