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기상특보, 올해 장마는 관측 사상 가장 긴 50일 째인 8월16일 끝나

기사승인 2020.08.11  19:03:55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올해 장마가 관측사상 가장 긴 장마로 기록될 것이다.

[박영우 기자=푸른한국닷컴] 11일 기상청에 따르면, 제5호 태풍 장미는 발생 이틀 만에 경남 거제 부근에 상륙한 뒤에 내륙을 지나면서 급격히 약화돼서 울산 근처에서 소멸했다.
 
태풍이 약해졌기 때문에 많은 비와 강한 바람을 동반하지는 않아 예상보다 그렇게 큰 피해를 주지는 않고 지나갔다.
 
대신 많은 수증기를 몰고 와서 많은 비를 한반도에 뿌렸다. 이 수증기들이 영향을 받아 경남 지역이 아닌 중부지방 쪽으로 주로 내렸는데 서울, 경기와 강원도 지역에 많은 비가 내렸다.
 
기상청에 따르면 서울은 장마가 6월 24일 시작되어 11일 현재 장마가 49일동안 진행되고 있다.
 
관측 사상 가장 긴 장마는 2013년으로 6월 17일에 장마가 시작돼서 8월 4일에 끝나 49일이었다.
 
그런데 올해 장마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 12일이 되면 사상 처음으로 50일째가 된다. 기상청 예보대로라면 16일까지 장마가 이어져 장마가 끝난다고 하면 올 여름은 기상 관측 이래 가장 긴 54일 장마가 된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영우 dugsum@nate.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