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42
default_setNet1_2

코로나19 발생현황,신규 731명·서울 은평·구로 대거 발생

기사승인 2021.04.21  22:42:33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수가 수도권에서 449명(64.9%) 비수도권에서는 243명(35.1%)이 발생하였다.
 
[박영우 기자=푸른한국닷컴]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4월 21일 0시 기준 신종 코로나19(우한 폐렴) 국내 발생현황은 전날보다 731명(해외유입 39명 포함) 증가한 총 115,926명이다.
 
신규 격리 해제자는 650명으로 총 105,877명이 격리해제 되어, 현재 8,243명이 격리 중이다. 사망자는 전날 4명이 발생해 1,806명(치명률 1.56%)을 유지하고 있다.

누적 검사 수는 8,497,594건으로 전날 8,458,592건보다 39,002명이 증가했다. 음성판정을 받은 사람은 8,314,457명으로 97.8%다. 검사 진행 중인 사람은 67,211명이다.
 
의심신고 검사자 수는 39,002명, 수도권 임시선별검사소 검사 건수는 37,165건(확진자 131명)으로 총 검사 건수는 76,167건, 신규 확진자는 총 731명이다.
 
80세이상은 992명으로 54.93%다.70세에서 79세는 518명으로 28.68%다. 70세이상 고령자가 1,510명 83.61%를 차지하고 있다.
 
코로나19로 확진된 이후 인공호흡기나 인공심폐장치(에크모·ECMO), 고유량(high flow) 산소요법 등이 필요한 위중하거나 중증 단계 이상으로 악화한 환자는 전날 보다 7명 증가해 116명이다.
 
최근 1주일간 현황을 보면 4월14일 731명,15일 698명,16일 673명,17일 658명,18일 672명,19일 532명,20일 549명,21일 731명이다.
 
4월 21일 0시 기준 국내 발생 신규 확진자는 692명이며(최근 1주간 일 평균 619.0명), 수도권에서 449명(64.9%) 비수도권에서는 243명(35.1%)이 발생하였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 211명 , 경기 225명, 인천 13명 등 수도권이 449명으로 전날 349명보다 60명 증가했다.
 
비수도권 지역은 243명으로 전날 224명보다 19명 증가했다. 지역별로 보면 부산 33명,대구 25명,광주 17명,대전 17명,울산 39명,세종 1명, 강원 14명 ,충북 19명,충남 7명,전북 8명,전남 2명,경북 15명,경남 40명,제주 6명 등이다.
 
주요 수도권지역 발생현황을 보면 서울 은평구 의료기관 관련 4월 16일 첫 확진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중 13명이 추가 확진되어 누적 확진자는 총 14명이다.
 
서울 구로구 빌딩 관련 접촉자 조사 중 22명이 추가 확진되어 누적 확진자는 총 36명이다.
 
해외유입 확진자는 39명으로 전날 20명보다 19명 많다. 이 가운데 13명은 공항·항만 입국검역단계에서 확인되었고, 입국 후 지역사회에서 자가격리 중 26명이 확인되었다. 확진자 가운데 내국인이 18명 외국인이 21명이다.
 
감염경로별 확진자 비율은 4월21일 현재 집단발병 46,626명(40.22%),기타 32,607명(28.13%),조사중 23,080명(19.91%),해외유입 8,061명(6.95%),신천지 관련 5,214명(4.5%),해외유입관련 338명(0.29%) 순이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영우 dugsum@nate.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9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