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ad42
default_setNet1_2

조병규 공식입장,“폭로자 경찰 수사 중 허위사실 시인 공식 사과했다”밝혀

기사승인 2021.07.27  16:30:01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배우 조병규
배우 조병규(25)측이 학교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했던 폭로자로부터 사과를 받았다.
 
[박진아 기자=푸른한국닷컴] 27일 조병규의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입장을 내고 “당사는 조병규에 대한 근거 없는 학폭 논란을 촉발시킨 게시글 작성자들에 대해 법적 조치에 나선 바 있고, 피의자는 경찰 수사 중 인터넷상에 올린 글이 허위사실임을 시인하고 이를 깊이 반성하는 공식 사과문을 최근 보내왔다”고 알렸다.
 
이어 “위 사건 수사와 관련해 조병규는 자신의 학생생활기록부를 포함, 자신의 학창 시절을 가까이 지켜본 선생님들과 다수 동창생들의 진술 및 증언을 수사기관에 제출한 것 또한 사실”이라며 “외국 국적의 익명 글 작성자에 대해서는 경찰 수사를 통해 피의자가 특정돼 신원이 확보됐으며, 피의자 국내 입국시 법적 절차가 진행될 것”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소속사는 조병규와 관련한 근거 없는 게시글 및 악성 댓글에 대해 적극 대응할 방침이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조병규와 뉴질랜드에서 같은 학교를 다녔다는 폭로자가 글을 올려 조병규에게 학폭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조병규 측은 학폭 의혹을 전면 부인하며 해당 의혹을 제기한 네티즌과 악플러들에 대한 법적대응에 나섰다.
 
조병규의 소속사는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게시된 조병규 배우를 향한 무분별한 악성 댓글과 허위사실 유포자에 대해 법적 책임을 묻고자 당사는 경찰 수사를 정식 의뢰하였으며 현재 본 건과 관련 조사에 착수했음을 알린다"고 강력 대응 의사를 밝혔다.
 
조병규는 지난 3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미 10년의 커리어는 무너졌고 진행하기로 한 작품 모두 보류했다. 손해를 본 금액 이루 말할 수 없다”며 “최소한의 품위는 지키려 했지만 저도 인간이고 타격이 있기에 저를 지키려 다 내려놓고 이야기한다. 허위글 유포한 사람부터 악플까지 끝까지 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조병규'는 2015년 KBS 2TV 드라마 `후아유 - 학교 2015`로 데뷔해 '김희선', '소녀의 세계', '학교전쟁', '목숨 건 연애', '스토브리그', '아스달 연대기', 'SKY 캐슬', '독고 리와인드', '시간', '돈꽃', '라디오 로맨스', '뷰티풀 마인드' 등 다양한 작품, 프로그램에 출연했다.

푸른한국닷컴, BLUKOREADOT

박진아 pja@bluekoreadot.com

<저작권자 © 푸른한국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9
#top